mytube

[한겨례TV 경선 토론회] 우상호 후보 마무리 발언
지금 야당의 흔들기가 도를 넘어섰고 이는 문재인 정부의 흔들기의 시작입니다. 위기의 시작입니다. 과거 노무현 대통령을 지키지 못했다고 얼마나 많이 슬퍼했습니까? 이제는 문재인 대통령을 지켜야 합니다. 세상을 두 번 바꿔왔던 우상호 후보는 문재인 대통령을 가장 잘 지킬 수 있고, 가장 잘 협력할 수 있는 적임자입니다.
영상등록